sns-iconsns-iconsns-iconsns-icon

윤상 '날 위로하려거든'

2015 최우수 댄스&일렉트로닉-노래
2015
Korean Music Awards Winner
winner최우수 댄스&일렉트로닉-노래
원래 윤상이라는 뮤지션의 정체성과 일렉트로닉/신시사이저와의 관계는 그의 데뷔 시절부터 지금까지 뗄래야 뗄 수 없는 것이었다. 그러나 그는 한동안 월드 뮤직적 요소들이 걸쳐진 세계로 항해를 하고 있었고, 이제 그는 이 싱글을 통해 다시 그의 90년대 전반기의 음반들과 노 땐스를 되돌아보게 하는 멜로딕 신스 팝의 세계로 되돌아왔다. 게다가 1990년대부터 지금까지 변함없이 그의 곁을 지키는 박창학의 가사가 전하는 감성적 표현들은 노래의 주제의식에 맞게 사뭇 비장함까지 담아낸다. 하지만 이 곡을 통해 그는 단지 20년 전 제자리에 머무르지 않는다. 그의 은은한 목소리가 잠시 비는 틈을 타서 간주 때마다 흘러나오는 강렬한 트랜스/칠 웨이브 스타일의 신시사이저 루프는 종반부까지 계속 반복되면서 강렬한 EDM의 반전 속으로 듣는 이를 이끌어간다. 시대의 흐름을 받아들이면서도 자기 색을 완벽하게 지켜나가는 것, 그것이 윤상이 이 곡에서 거둔 음악적 승리이자 여러 뛰어난 후배 뮤지션들의 후보곡들 가운데 이번 수상을 이끌어내게 만든 매력이다.
선정위원 김성환
윤상의 음악에서 놀라운 점은 거의 4반세기 동안 반복되어 온 윤상 특유의 스타일이 여전히 진부하지 않다는 사실이다. 이 싱글은 좋은 팝송이 가진 단순명료한 아름다움이라는 미덕을 포기하지 않으면서도 비트와 사운드를 견고하게 쌓아 화려하게 변주하며 ‘윤상의 EDM’이라 할 만한 소리를 만들어낸다. 돌이킬 수 없는 상실의 감정을 다룬 가사는 세월호의 슬픔을 표현한 것으로 받아들여도, 혹은 보다 추상적인 차원의 절망을 노래한 것이라 여겨도, 어느 쪽이나 절절하다.
선정위원 최민우
아티스트윤상
음반명날 위로하려거든
노래명날 위로하려거든
제작사(주)오드아이앤씨
유통사(주)로엔엔터테인먼트
발매일2014.09.17
sns-iconsns-iconsns-iconsns-icon